Statistics Graph

대회 전날..

 어느순간 미시령 힐클라임대회 출발장소인 고성군으로 출발하는 날이 되었다. 참여 인원은 나, 미쉘누나 그리고 날개군 해서 갤러리 없이 선수만 3명인 아주 조촐하고도 심플한 구성으로 다녀오기로 했다. 대회 주최측에서 준비한 사람 탑승용 버스와 자전거 운반용 트럭이 도착하는 올림픽공원 입구에 1시에 모두 모였고, 사람들이 슬슬 모여들고 있었다.



 출발 전 올림픽공원 펜스에 기대 놓고 한 컷. 모든 선수 탑승 및 자전거 하적이 끝난 후 버스 및 트럭은 대명콘도로 출발했다. 이번이 대회 두번째 참여인데 여전히 많이 설레인다.



 차에 타고 몇 시간 동안 있어서 그런지 약간은 피곤해 보이는 미쉘누나. 그러나 내일은 괴수로 변할 것이다.



 피곤에 잔뜩 쩔은 듯 하지만 어느순간 손가락으로 브이를 만드는 날개군. 전날 야근하느라 새벽에 퇴근했는데 그래도 참여. 파이팅이다. ^^



 어째 만만찮게 피곤해 보이는 나. 이때 무슨 생각을 하고 있었을까?



 드디어 미시령 톨게이트를 지나고.. 옆에 선수가 탑승한 것으로 보이는 승합차가 한 대 서있다. 어떤 생각을 하면서 가고 있는 것일까 궁금하다.



 미시령 터널을 막 지나고.. 창 밖으로는 이런 풍경이 보인다.



 숙소로 가기 전에 대회 출발 장소인 천진 초등학교로 먼저 가서 배번, 기념품(바람막이), 안내문서를 받았다. 기념품으로 준 바람막이는 디자인도 심플하고 꽤 잘 만들어진 것 같다. 쌀쌀할때 자주 입지 않을까 싶다.



 바람막이 입고 브이 ^^ 꽤 괜찮았다.


 이제 숙소로 이동하는데.. 버스 기사분께 부탁드려서 가는 길을 대회 코스를 따라 이동하는 것으로 결정을 하고, 천진초등학교부터 대명콘도까지 대회 코스대로 이동하기로 했다. 한동안 평지가 지속되다가 약한언덕, 강한 언덕이 조금씩 번갈아 나왔다. 그 길을 따라 숙소에 도착. 입실 수속을 마치고 짐을 풀었다.



 저녁으로 먹은 양념고기와 라면 사리를 넣은 부대찌게와 김, 그리고 김치다. 일찌감치 저녁을 양껏 먹은 후 남은 시간 동안 당구한게임 치고 아이러브20의 아트동, 미벨동 금광구 쪽 사람들 뭐하고 있나 놀러가서 이야기 좀 했다. 두곳 모두 선수, 갤러리 합쳐 열몇명 되던데.. 솔찍히 왁자지껄한 분위기가 좀 부러웠다. ^^ 이야기 좀 하다가 밤 11~12시 남짓 우리 숙소로 향했다. 잠이 빨리 들었으면 했는데 익숙치 않은 환경 탓이었는지 꽤 오래 뒤척인 것 같다.



미시령힐클라임대회 당일

 대회 장소인 천진초등학교는 숙소인 대명콘도에서 약 10km 남짓 되는 곳인데, 원래 버스로 가기로 했지만 대회 전 몸풀기로 그냥 금광구 사람들과 함께 자전거로 가기로 했다. 대회 개회식 시간이 8시인데 적당히 시간에 맞게 잘 도착하고.. 출발 장소에는 약 1600여명의 사람들이 모여 있었다.

 각 부문에 맞는 선수들이 출발하고, 내가 속한 부문인 남자 20km 개인전은 배번이 1500번대라 앞서 남자 사이클, 남자 MTB부문이 모두 출발한 후 출발해서 시간이 꽤 걸렸다. 그러다가 선수들이 출발선상에 서고.. 5 4 3 2 1 탕~! 출발했다.

 초반 구간은 거의 평지에 가까운 길이라 다들 미친듯이 질주를 했다. 그래도 맞바람은 계속 불어오고~ 근 40km/h 정도로 쏘면서 계속 피빨고.. 피빨리고.. 하다가 첫번째 언덕이 나와서 전체 간격이 조금씩 늘어나고.. 본격적으로 힐클라임이 시작되었는데, 경사가 은근히 만만치 않았다. 약 5% 정도의 경사가 보통이고 최대 16%까지 올라갔다. 어떻게든 케이던스주행을 해 보려 했지만 60-46T인 기어비는 나를 도와주지 않았다. 1단 놓고 대충 70rpm 정도 밟아도 지속되는 업힐에 점차 떨어지는 케이던스..


 힐끗 옆을 보니 MTB라이더 한분이 나를 따고 지나가려 하고있다. 질수없지~
사실 이야기를 하고 있었을지도 모르겠다. ^^



 달려~ 달리는거야! 저 멀리 숙소와 올라온 길이 보인다. 높긴 높나부다. ^^



 열심히 올라가는 미쉘누나!



 멋진 배경으로 열심히 올라가는 날개군. 사진은 평지로 보이지만 평지는 없었다. ㅎ



 댄싱치며 올라가는 사진.. 자세 좋고~ ^^



 막판 골인지점을 백여미터 남긴 상황이다. 골인지점에 가까워지는데도, 경사가 완만해지는것은 절대 없었다. 다만 그대로 유지될 뿐.. 사진 역동적으로 잘 찍어주신 테너님께 감사드린다. ^^



 같은 지점의 날개군. 오면서 다리에 쥐가나서 3번이나 쉬었다는데.. 컨디션이 좋지 않았나보다.




 미시령 정상 골인지점. 수많은 사람들이 하행 차량을 기다리며 모여있었다.



 미시령고개 정상 인증샷 ^^





 미시령 정상에서 하행 버스를 기다리며 찍은 사진들.. 정상이라 그런지 꽤 추운 날씨였다.


 선수 및 자전거 모두 차량으로 출발지인 진천 초등학교로 이동하고.. 시상식이 시작되었다.



 역시 미니벨로 20km 남자부문 개인전 1위는 작년 미시령대회때 1위했던 노란탄환님.. 이미 우주괴수를 넘어섰다. -_-;;




 미니벨로 20km 여성부문 1위 미쉘누나! 누나 축하해~ 역시 잘달린단말야. ^^ 2위한 딸기쨈도 고생 많았어 ㅋ



 미니벨로 단체전 1~3위 시상식이다. 멤버 대부분이 괴수인 금광구 팀인 피츠로이가 1위 하고.. 2위 아이러브20의 아트동, 3위 RM Player 이다.


 나의 라이딩 결과는 아래와 같다. 미시령대회는 처음 출전했고, 완주를 목표로 하고 있었는데 생각보다 무지하게 잘 나온 편이 아닐까 싶다. ^^

챔피언칩 기록 : 1시간 14분 16초
미니벨로 20km 남자 총 인원 60명 중 27위
로드/MTB/미니벨로 20km 통합 인원 1106명 중 501위




 모든 대회 및 시상식을 마치고 자전거를 트럭에 싣고 있다. 서울로 향하는 버스에서는 역시나 피곤했는지 모두 곯아떨어졌다. ^^

 출발 장소인 올림픽공원에 도착하고, 방이동으로 이동하여 폴형 불러서 가볍게 고기 조금 먹고 철수했다. 뒷풀이 좀 제대로 하고 싶긴 했지만 피곤해서 이쯤해서 철수.



대회 코스 기록

거리 : 17.87 km
시간 : 1시간 13분 31초 (2010-04-11 09:02:05 ~ 2010-04-11 10:15:44)
평균 속도 : 14.58 km/h
평균 케이던스 : 62 rpm



 처음 대회 공지 떴을때는 25km였는데 어느순간 20km 로 줄었다. 초반에 쏘느라 GPS 스타트를 못해서 몇킬로 빼먹은게 아쉽다. 코스는 크게 4개의 언덕으로 구성되어 있고 초반에 약한 언덕이 나오다가 중반 조금 지나서 약간 강한 언덕이 2개 연이어 나오고, 코스 후반의 마지막 언덕 구간인 본격적인 힐클라임구간은 경사가 상당했고, 경사도 10%가 넘는 곳이 전체 구간 대비 무려 25%나 차지하고 있었다. 만만한 구간은 아니었지만 생각보다는 달릴만한 코스 같다.



마치며..

 대회는 2번째 참여하지만 참여할수록 빠져드는 것 같다. 이걸 대회뽕이라고 하나? ^^;; 앞으로도 열심히 달려봐야겠다. 힐클라임 연습을 많이 해야겠지만, 같은 연습을 해도 잘 타는 사람들 사이에 껴서 해야 자극도 되고 연습 효율이 높아져 조금 더 상위권에 진입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다음 대회는 5월 30일 함백산 힐클라임대회다. 그때까지 아자아자~!!




본 포스팅의 지도/고도/속도 정보는 GPS 로그기록 분석 결과입니다.
GPS 관련하여 조금 더 자세한 내용을 보고 싶으시면, 하단 관련글을 참고해 주세요.

이 글은 새로운 정보가 있으면 업데이트됩니다. 추천으로 위 숫자에 1을 더해보세요. :)
RSS구독을 하시면 포스트를 배달해 드립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복이 2010.04.12 1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흐흐흐 즐거운 라이딩 하셔서 다행이고 아무탈 없이 돌아와서 또 한번 다행임세..흐흐흐흐

  2. 피아랑 2010.04.13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그나저나 파오파오 저지가 하악하악 입니다.
    역시 대굇수.. 다음번에 1등 하시길^^ 잘 봤습니다.

    • Favicon of http://t0ng.com BlogIcon 카리♂ 2010.04.13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회때 파오파오저지 착용한게 두번째인데.. 저지로 저를 알아보는분이 계시더라고요. ^^;;
      다음번 목표는 20~30% 내로 들어가는걸로 잡아볼까 합니다. ㅎ

  3. hermoney 2010.04.13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아아아아 파오파오! 파오파오 !

    멋있습니다!
    전 대회날 벗꽃구경가서 샤방샤방하게 놀았는데...이래서 배가 나오는거겠지요...^^

  4.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10.04.13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사진 멋지네요~!!
    대회 참가하면 참 재미있을것 같지만 참가할 시간이...ㅎㅎ
    체력은 이미 그지 ㅡㅡ
    담엔 순위권을 노려 보세요~! ^^

    • Favicon of http://t0ng.com BlogIcon 카리♂ 2010.04.13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 대회 참가하면 재미도 있지만 자극도 되지요 ㅎ
      상오기님 정도면 체력도 충분할꺼같고요. ^^
      즐거운하루 되세요~

  5. R형 2010.04.13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그래도 생각보다 잘 나왔네?
    다음엔 너도 시상대에 좀 올라가봐라! 암튼 수고많았다~

  6. 구YB 2010.04.21 17: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년 미시령대회에선 10등이었어요.

  7. 하기 2010.04.26 2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 멋있어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