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클라이머가 되고 싶은 스프린터 카리의 블로그 - 자전거와 함께 하는 일상 생활, 그리고 살아가는 이야기 카리♂

RSS Subscribers»

web stats
free counters

Recent Trackback»

02-09 19:58

거리 : 20.09 km
시간 : 1시간 15분 41초 (2010-04-09 18:03:50 ~ 2010-04-09 20:51:29)
평균 속도 : 15.93 km/h
평균 케이던스 : 78.0 rpm



 드디어 내일이 대회 장소로 출발하는 날짜이다. 그간 조금씩 준비는 한다고 했지만 본격적으로 하지는 않았고 순위권에 들기에는 택도 없는 수준이기는 하지만, 나름 열심히 달릴 생각을 하고 있다. ^^



대회 전 최종 점검

 무엇보다 제일 중요한 것이 그날 컨디션과 자전거 상태이고, 보통 컨디션이 나쁜 편은 별로 없었기에 자전거 점검 위주로 최상의 상태를 유지하도록 관리하고 있다. 변속 및 브레이킹에 어떻게든 트러블이 생기지 않게 하기 위해 오랜 기간 구상하여 메일오더한 아이템이 오늘 오후가 되어서야 도착하여 최종 점검 겸 장착 하였다.



 언듯 보아서는 용도가 애메한 부품이다. 거의 사용하는 빈도가 많이 않기 때문이기도 하고, 사용할만한 자전거가 극히 제한되기도 하고.. 하지만 나에게는 꼭 필요한 부품이기에, 아마존을 통하여 주문했다.

 이 부품의 용도는 아래와 같다.



 이와 같이 연결되어 있던 케이블을,


 이처럼 케이블 하우징이 지나가는 홀에 부착하여 속선이 그대로 노출되게 하여 하우징에 의한 마찰을 줄이기 위한 부품으로, Cable guide stopper 라는 제품이다. 물론 일부 경량 효과도 있다.



 요건 디테일 컷. 미관을 크게 해치지도 않는 편이고, 적용하였을 경우 뒷드레일러 변속감 및 브레이킹 느낌이 탁월하게 좋아진다. 변속 감이 좋아진다는 것, 그리고 뒷브레이크 감이 더 좋아진다는 것.. 라이딩 효율이 아주 높아지지 않을까 예상해 본다.

 이 작업 및 전체 점검을 하러 반포 샵으로 갔었는데, 정비 마치고 테스트 겸하여 적당히 밟아 보며 한강을 통하여 압구정 토끼굴로 나와서 강남구청 업힐도 잠깐 올라가 보았지만 특별한 변속 트러블이 생기거나 하지는 않았다. 물론 여지껏 큰 문제는 없었기에 가볍게 달려 보았지만 말이다.



특별한 문제는 보이지 않는듯..

 현재 상태라면 자전거는 특별한 문제는 발생하지 않을 것 같다. 힐클라임을 위하여 클릿 강도를 한단계 더 높이고, 출발 전 공기압을 다시한번 정확하게 체크하여 펑크가 나지 않게 주의만 잘 해주면 될 것 같다.

 작년에 속초 갈때 먹다 남은 스피드젤 두어게, 가면서 입을 옷과 저지, 그리고 노트북 정도면 준비 끝!!




 대회 전 최종 세팅.. 믿음직스러운 녀석이기는 하지만, 대회 진행 중 머신 트러블을 일으키지 않았으면 좋겠다. ^^





본 포스팅의 지도/고도/속도 정보는 GPS 로그기록 분석 결과입니다.
GPS 관련하여 조금 더 자세한 내용을 보고 싶으시면, 하단 관련글을 참고해 주세요.

이 글은 새로운 정보가 있으면 업데이트됩니다. 추천으로 위 숫자에 1을 더해보세요. :)
RSS구독을 하시면 포스트를 배달해 드립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